멸치의 똥! 제거하지 말고 먹어라 - 문행자 선배 > 건강 상식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부산 산악회
 
·
·
·
·
·
·
·
·
·



  • 기…
  • 현…
  • 이…




동문회 앨범
감사의 댓글 한마디로 따뜻한 마음을 남겨보세요
 
건강 상식

멸치의 똥! 제거하지 말고 먹어라 - 문행자 선배

페이지 정보

작성자 차동박(14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11-11-13 00:21 조회4,568회 댓글1건

본문

 <?xml:namespace prefix = o ns = "urn:schemas-microsoft-com:office:office" />

멸치라 하면 가장 먼저 떠올리는 것은 칼슘(Ca)이다. 그것은 맞는 말이다. 멸치는 척추동물이다. 멸치는 작지만 뼈대 있는 집안이라고 우스개 소리를 자주 들었다. 그러나 멸치는 칼슘뿐만 아니라 칼슘보다 중요한 건강소가 함유한다. 멸치- 이다.

멸치는 가장 대중적인 작은 물고기 같지만, 실은 아주 특수한 물고기이다. 일반적인 물고기의 항문은 밑에 붙어있지만, 멸치의 항문은 꼬리 부근에 붙어있다. 이것은 () 이상(異常)하게 길다는 것을 있는데, 다른 물고기와 결정적으로 다른 점은 멸치는 자신보다 아주 작은 물고기는 잡아먹지 않는다는 것이다.


보통 물고기의 ()주머니를 가르면, 물고기보다 작은 물고기가 들어있는 것이 보통이지만, 멸치는 배를 갈라도 작은 물고기가 나오지 않는다. 멸치는 플랑크톤을 먹기 때문이다.

 

멸치는 부화(孵化)후는 처음에는 동물플랑크톤을 먹지만 성장하면 식물플랑크톤을 먹는다.

멸치는 사슬의 가장 아래에 있는 물고기인 것이다.

 

지금 세계에서 사용되는 농약 등의 환경 오염물질은, 최종적으로는 바다로 흘러 들어가기 때문에,! 바다는 지구규모로 오염이 진행되고 있다.

따라서 오염물질의 대부분은, 지용성(脂溶性)이기 때문에, 먹이 사슬에 의해서 거대한 물고기와, 바다사자 등의 해수(海獸) 지방조직에 농축되어 들어간다.  

 

다랑어(일본어 마구로) 지방(脂肪) 좋아하는 사람에게는 기분 나쁜 말이지만, 다랑어의 지방을 매일 먹는 사람은, 오염된 지구의 먹이사슬의 꼭대기에 있는 것이다.

멸치는 그와 반대로 먹이사슬의 밑바닥에 있기 때문에, 지방(脂肪) 오염에서 아주 멀어져 있는 셈이다.

 

멸치의 속에는 플랑크톤밖에 들어있지 않기 때문에,

통째로 먹더라도 맛이 있고, 영양도 만점이다.

멸치는 최고의 EPA, DHA, CoQ10 () 하나이며, ‘DMAE’ (Di-Methyl- Amino-Ethanol) 많이 함유한다.

‘DMAE’ 기억과 학습에 관한 신경전달물질인 아세틸콜린의 전구체로, () 레벨을 높이는 물질로 알려져 있다

멸치를 사용할 , 보통 멸치의 똥을 제거하는 것을 많이 보았다.

 

통째로 요리에 넣으면 조끔 쓰다는 대답을 듣는다. 그러나 것이 건강의 요소라면, 어찌 되었건 먹고 일이다 특히 푸린(Purine)체를 다량으로 포함하기 때문에, '고요산혈-'(통풍) 환자, ‘고요산혈- 우려가 있는 사람은 멸치를 상시로 섭취하는 것이 좋다

 

멸치는, 세계가 잡는 어획량보다 고래가 먹는 량이 많다고 한다.

다만, 고래는 사후(死後) 유기질로 분해되어 멸치의 먹이인 플랑크톤에 환원되지만, 인간에게 잡힌 멸치는 어업 자원에 환원되지 않는다.     

 

                                       (메이슨 건강과학연구소 소장 임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오호택(36기)님의 댓글

오호택(36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작성일

저도 똥을 빼고 먹는 사람중 하나였습니다. 고기를 좋아하는 저로서는 통풍의 위험이 많으니, 반드시 똥을 섭취하겠습니다.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건강 상식 목록

Total 23건 1 페이지
건강 상식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3 허정박사의 100세 건강법 - 문행자 선생 차동박(14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2-03-30 4763
22 관절 회춘법 - 문행자 선배 차동박(14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11-15 4951
열람중 멸치의 똥! 제거하지 말고 먹어라 - 문행자 선배 댓글1 차동박(14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11-13 4569
20 상식을 뒤집는 장수비결 - 문행자 선배 차동박(14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10-27 3925
19 감자: 그 놀라운 효능 - 문행자 선배 차동박(14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10-20 4130
18 계란이 당신에게 경고한다 - 문행자 선배 댓글1 차동박(14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10-18 3950
17 수술, 약물, 소금물 없이 비염,축농증 효율적으로 치료하는 방법-- 관련링크 차동박(14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05-14 5628
16 * 연령대에 맞춰 먹는 비타민 * 댓글1 박백식(14)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0-09-17 4769
15 사람의 면역세포는 밤에 활동합니다 차동박(14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0-07-23 4454
14 아토피 피부염 관련 유익한 글 차동박(14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9-11-24 5345
13 [가정의학]=01월06일=일= 숨어 있는 건강수명 10년을 찾아라 김재곤(9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8-01-06 4350
12 [민간요법]=12/25=화= 먹으면 약이 되는 음식(동의보감) 김재곤(9기)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7-12-25 4366
게시물 검색

동문회 소개 개인정보 처리방침 서비스 이용약관 상단으로

대한민국ROTC 부산지구 총동문회
사무국: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부전로 117 향군회관 401호   |   Tel: (051)808-1961   |   Fax: (051)808-1971
회 장: 김동수(18기)  
사무총장: 강경래(25기)  |  연락처: 010-3875-7470  |   email : krk1915@naver.com
개인정보 관리책임자: 휴먼소프트 차동박(14기) |  연락처:010-3381-0218  |  email: human@humansoft.kr
Copyright © busanrotc.com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Humansoft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